거룩한 계보 Righteous Ties, 2006 > 한국영화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한국영화

액션 러닝타임 19:07초 거룩한 계보 Righteous Ties, 2006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3,025회 작성일 21-07-27 16:26

본문

50c881317f703d19ee199d48180b19ba_1627370674_4151.jpg
 

깡패 영화만 10편 이상 찍은 배우 정준호와 정재영의 걸작 (영화리뷰/결말포함)


아래 영상은 스토리와스포일러 포함된 19분 07초 짜리 영상입니다



2006년 장진 감독 드림 프로젝트 | 니가 있어 참 좋다...

치성은 전라도 조직세계를 주름잡는 전설의 칼잡이다. 그의 곁에는 유년시절부터 주먹세계에 입문하기까지 모든 걸 함께해온 죽마고우 주중이 있다. 마약 제조업자 최박사의 신기술을 노리는 조직의 명령으로 그에게 칼을 들게 된 치성은 모든 책임을 홀로 지고 감옥에 가게 된다. 그곳에서 그는 수년 전 죽은 줄로만 알았던 또 한명의 죽마고우 순탄과 우연히 재회하고 그간 마음에 담아둔 회포를 푼다.
  한편, 치성을 감옥에 보내고 조직에 남게 된 주중은 마음이 착잡하기만 하다. 그러던 어느 날, 몇 해전 치성에게 한쪽 다리를 잃은 경쟁 조직의 보스 성봉식이 치성 부모에게 칼을 휘두르는 사건이 발생하고, 조직은 세력확장을 위한 검은 거래 속에서 그 사건에 대해 침묵하며 치성에게서 등을 돌린다. 주중은 치성에 대한 연민으로 마음이 괴롭지만, 조직원으로서의 의무감을 떨쳐내지 못하고 갈등하게 된다.
  10년간 조직을 위해 모든 것을 바쳐온 치성은 치를 떠는 배신감에 분노한다. 이제 그에게 남은 건 오직 하나! 치성은 조직에 대한 복수를 결심하고, 순탄을 포함한 감옥 동기들과 함께 탈옥을 모색한다. 각양각색의 탈출방법을 시도하던 중, 일명 거룩한 계보 일행은 뜻밖의 기상천외한 방법으로 마침내 탈옥에 성공한다. 탈옥 후, 치성은 최후의 목표인 조직의 보스 김영희를 만나러 가던 중, 조직원의 신분으로 자신을 마주해야 하는 주중과 피할 수 없는 대결의 순간을 맞이하게 되는데.
  어떻게 해서든 친구의 선택을 되돌리고 싶은 주중과 복수를 향해 내달리는 치성, 그리고 치성의 선택에 동참한 거룩한 계보 무리의 운명은 과연 어떻게 될 것인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회원가입

접속자집계

오늘
684
어제
1,151
최대
3,718
전체
885,571
Copyright © cinereview.net All rights reserved.